자동화된 시장 메이커(AMM)란 무엇인가요?
아티클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AMM)란 무엇인가요?

중급
1mo ago
6m

요약

여러분은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를 언제나 두 자산 간의 가격을 표시해주는 로봇이라 생각하셨을 수도 있습니다. 유니스왑과 같은 프로토콜의 경우 간단한 공식을 사용하지만, 커브, 밸런서 등은 보다 복잡한 공식을 사용합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를 통해 신뢰가 필요없는 방식으로 거래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유동성 풀에 유동성을 공급하는 주체가 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기본적으로 누구나 거래소의 시장 메이커가 될 수 있으며, 유동성을 제공하고 수수료를 획득할 수 있습니다.

무척이나 간단하고 사용이 편리한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디파이 영역에서 입지를 다져가고 있습니다. 이러한 방식으로 시장 형성을 탈중앙화하는 것은 암호화폐의 본질적인 지향점입니다.


들어가며

이더리움바이낸스 스마트 체인과 같은 여러 스마트 콘트랙트 플랫폼상의 탈중앙 금융(DeFi)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자 농사는 인기있는 토큰 분배 방식이 되었으며, 이더리움상의 토큰화된 비트코인이 증가하고 있고, 플래시 론도 호황을 누리고 있습니다.

한편, 유니스왑과 같은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 프로토콜의 거래량, 유동성, 사용자도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거래소는 어떻게 작동할까요? 최근의 음식 이름을 딴 코인들을 위한 시장을 어떻게 그토록 빠르고 간편하게 설정할 수 있을까요?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정말로 기존 오더북을 사용하는 거래소에 필적할 수 있을까요?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AMM)란 무엇인가요?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AMM)는 탈중앙 거래소(DEX) 프로토콜의 일종으로 자산 가격을 산출하기 위해 수학적 공식을 사용합니다. 기존 거래소처럼 오더북을 사용하는 대신, 자산 가격은 가격 계산 알고리즘을 따릅니다.

해당 공식은 각 프로토콜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유니스왑은 x * y= k를 사용합니다. 여기서 x는 유동성 풀 안의 한 토큰의 수량을 의미하며, y는 다른 토큰의 수량을 의미합니다. 이 공식에서 k는 고정 상수입니다. 즉, 풀의 전체 유동성은 언제나 동일하게 유지됩니다. 이와 다른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활용 목적에 특화된 또 다른 공식을 사용합니다. 그러나 알고리즘적으로 가격을 결정한다는 유사점이 존재합니다. 지금은 조금 혼란스러운 개념일 수 있으나, 걱정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글을 끝까지 읽으시면 이해가 될 것입니다. 

기존의 시장 메이킹은 보통 엄청난 자원과 복잡한 전략을 보유한 기업과 함께 진행됩니다. 시장 메이커는 사용자가 바이낸스와 같은 거래소의 오더북에서 좋은 가격과 촘촘한 매수 매도 스프레드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이러한 과정을 탈중앙화시켰으며, 기본적으로 누구나 블록체인상에 시장을 생성할 수 있게 합니다. 정확히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한 것일까요? 계속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AMM)는 어떻게 작동하나요?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ETH/DAI와 같은 거래 쌍이 존재하는 거래소의 오더북과 유사하게 작동합니다. 그러나 거래를 위해 반대편에 거래상대방이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 대신, 여러분은 여러분을 위해 시장을 “조성”하는 스마트 콘트랙트와 상호작용합니다.

바이낸스 DEX와 같은 탈중앙 거래소의 경우, 사용자의 지갑 사이에서 직접 거래가 진행됩니다. 여러분이 바이낸스 DEX에서 BNB를 BUSD로 판매할 경우, 반대편에는 자신의 BUSD로 BNB를 구매하는 누군가가 존재합니다. 우리는 이를 피어투피어(P2P) 거래라 합니다. 

반면, 여러분은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를 피어투컨트랙트(P2C)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거래는 사용자와 콘트랙트 간에 진행되기 때문에, 기존과 같은 거래상대방은 필요하지 않습니다. 오더북이 없기 때문에,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상에는 주문 유형도 존재하지 않습니다. 그 대신, 여러분이 구매 또는 판매를 원하는 자산의 가격은 공식에 의해 결정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 가지 알아둘 것은, 향후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 설계에는 한계가 존재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니까 거래상대방 없이도, 누구가 시장을 생성할 수 있다는 것인가요? 맞습니다. 그러나 스마트 콘트랙트 내의 유동성은 유동성 공급자(LP)라 하는 사용자에 의해 공급되어야 합니다.


유동성 풀이란 무엇인가요?


유동성 공급자(LP)는 유동성 풀에 자금을 추가합니다. 여러분은 유동성 풀을 트레이더들의 거래를 가능하게 하는 엄청난 자금이 쌓여 있는 장소라 생각할 수 있습니다. 프로토콜에 유동성을 공급하는 대가로, 유동성 공급자는 자신의 풀에서 발생한 거래 수수료를 획득합니다. 유니스왑의 경우, 유동성 공급자는 동등한 가치의 두 가지 토큰을 예치합니다. 예를 들면, 50% ETH와 50% DAI를 ETH/DAI 풀에 예치합니다.

잠깐만요, 그렇다면 누구나 시장 메이커가 될 수 있다는 것인가요? 그렇습니다! 유동성 풀에 자금을 추가하는 일은 무척이나 간단합니다. 보상은 프로토콜에 의해 결정됩니다. 예를 들어, 유니스왑 v2는 트레이더에게 0.3%의 수수료를 부과하며, 이는 유동성 공급자에게 직접 전달됩니다. 다른 플랫폼 또는 포크의 경우, 자신의 풀에 더 많은 유동성 공급자를 끌어오기 위해 더 적은 수수료를 부과할 수 있습니다.

유동성을 끌어오는 것이 중요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 작동 방식 때문입니다. 풀에 유동성이 많을수록 대량 주문에 대한 더 적은 슬리피지가 발생할 것입니다. 이로 인해 결과적으로 플랫폼의 거래량은 더 늘어나게 될 것입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 설계 방식에 따라 슬리피지 문제는 상이할 것이지만, 이는 분명히 염두에 두어야 할 사항입니다. 가격은 알고리즘에 의해 결정된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간단히 말하자면, 가격은 거래 후 유동성 풀 내 토큰 간의 비율을 따라 결정됩니다. 만약 해당 비율이 크게 변화할 경우, 상당한 수준의 슬리피지가 발생할 것입니다.

조금 더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이 유니스왑의 ETH/DAI 풀에서 이더(ETH)를 모두 구매하려 했다고 해보겠습니다. 하지만, 그럴 수 없었습니다! 이더를 추가로 구매할 때마다 기하급수적으로 커지는 프리미엄을 지불하려 했음에도 불구하고, 풀의 이더를 절대로 모두 구매할 수 없었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x * y = k 공식 때문입니다. x 또는 y가 0이라는 것은 풀에 ETH 또는 DAI가 하나도 없다는 의미이며, 방정식이 더 이상 성립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것이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와 유동성 풀의 전부인 것은 아닙니다. 여러분은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에 유동성을 공급할 때 비영구적 손실과 같은 것을 고려해야 합니다.


비영구적 손실이란 무엇인가요?

비영구적 손실은 여러분이 풀에 토큰을 예치한 후 해당 토큰의 가격 비율이 변화할 때 발생합니다. 변화가 클수록 비영구적 손실도 커집니다. 이것이 바로 스테이블코인 또는 랩드 토큰과 같은 토큰 쌍에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가 최적화된 이유입니다. 두 토큰 간의 가격 비율이 비교적 적은 차이를 보인다면, 비영구적 손실 또한 미미할 것입니다.

반면, 해당 비율이 크게 변화할 경우 유동성 공급자는 풀에 자금을 추가하는 대신 이를 단순히 보유하고 있는 것이 더 좋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유니스왑 풀의 ETH/DAI의 경우 상당한 비영구적 손실 가능성이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거래 수수료 덕분에 수익을 창출할 수 있었습니다.

그렇기는 하지만 비영구적 손실은 이러한 현상을 지칭하는 좋은 명칭은 아닙니다. “비영구적”이라는 것은 기존에 예치한 가격으로 자산 가격이 되돌아올 경우, 손실이 상쇄된다는 것을 가정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처음 예치할 때와 다른 가격 비율로 자금을 출금할 경우, 손실은 영구적일 수 있습니다. 일부의 경우, 거래 수수료가 이러한 손실을 상쇄시키기도 하지만, 그럼에도 여전히 이러한 위험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에 자금을 넣을 때는 주의를 기울여야 하며, 비영구적 손실의 영향을 이해하고 있어야 합니다. 비영구적 손실에 대해 보다 자세히 살펴보고 싶으시다면, 핀테일(Pintail)의 아티클을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암호화폐 거래를 생각 중이신가요? 바이낸스에서 비트코인을 구매하세요!


마치며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탈중앙 금융 세계의 핵심입니다. 이는 기본적으로 누구나 막힘없이 효율적으로 시장을 형성할 수 있게 합니다. 거래소의 오더북과 비교할 때 한계가 존재하지만,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가 암호화폐 세계에 가져오고 있는 혁신은 무척이나 소중한 것입니다.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는 이제 첫걸음을 떼었습니다. 오늘날 우리가 알고 있고, 사용하고 있는 유니스왑, 커브, 팬케이크 스왑은 훌륭하게 설계되었지만, 기능은 꽤나 제한적입니다. 향후 보다 혁신적으로 설계된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가 다수 등장할 것입니다. 이는 더 낮은 수수료 및 제약과 더불어 궁극적으로 모든 탈중앙 금융 사용자에게 더 나은 유동성을 제공할 것입니다.

탈중앙 금융과 자동화된 시장 메이커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나요? 바이낸스 아카데미의 Q&A 플랫폼 아카데미 문의(Ask Academy)를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커뮤니티 구성원들이 궁금증을 해결해 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