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과 스톡 투 플로우 모델
비트코인과 스톡 투 플로우 모델
아티클

비트코인과 스톡 투 플로우 모델

중급
2w ago
6m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무엇인가요?

간단히 말해, 스톡 투 플로우(Stock to Flow, SF 또는 S2F) 모델은 특정 자원이 얼마나 풍부한지를 측정하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자원의 매장량을 매년 생산되는 자원의 양으로 나눈 값입니다.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보통 천연자원에 적용됩니다. 금을 예로 들어 보겠습니다. 추정치는 다양할 수 있지만, 세계 금 협회는 현재까지 대략 190,000톤의 금이 채굴된 것으로 추산하고 있습니다. 해당량(전체 공급량)을 우리는 스톡(stock)이라 합니다. 반면, 매년 채굴되는 금의 양은 2,500-3,200톤입니다. 해당량을 우리는 플로우(flow)라고 합니다.

우리는 두 가지 미터법을 통해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을 계산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것이 어떤 의미일까요? 이는 기본적으로 전체 공급량에 비해 얼마나 많은 자원이 시장에 매년 공급되는지를 보여줍니다.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이 높을수록, 전체 공급량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양의 새로운 자원이 시장에 공급되고 있는 것입니다. 이론적으로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이 높은 자산은 가치를 장기적으로 잘 보존해야 합니다.

반면, 소비할 수 있는 상품이나 산업 원자재의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보통 낮습니다. 왜 그럴까요? 이는 해당 자원을 분해하거나 소비함으로써 가치가 발생하기 때문이며, 해당 품목(스톡)은 이러한 수요를 감당하기 위한 것이기 때문입니다. 자원을 소유하는 것에 대단한 가치가 부여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좋은 투자 자산은 아닐 때가 많습니다. 예외적인 경우지만, 제품의 수요는 계속되나 자원이 고갈될 경우에는 급격히 가격이 상승할 수도 있습니다.

한 가지 기억할 것은 희소성만으로 자원이 가치를 갖게 되는 건 아니라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금은 190,000톤이나 있기 때문에 전혀 희소하지 않습니다!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현재의 공급량보다 연간 생산량이 상대적으로 적게 유지되기 때문에 금이 가치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금의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얼마인가요?

역사적으로 금의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귀금속 중에서 가장 높았습니다. 정확히 얼마였을까요? 이전 예시로 돌아가서 190,000톤을 3,200으로 나눠보면, ~59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을 얻게 됩니다. 이를 통해 현재와 같은 공급량을 유지한다면, 190,000톤의 금을 채굴하는 데 59년이 걸린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한 가지 알아둬야 하는 것은, 일 년에 얼마나 많은 금이 새롭게 채굴될 것인지 하는 것은 단지 추정치일 뿐이라는 것입니다. 우리가 연간 공급량(플로우)을 3,500으로 증가시키게 되면,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54까지 낮아집니다.
이쯤에서 이제까지 채굴된 금의 총 가치를 계산해 보는 건 어떨까요? 이는 어떤 면에서, 암호화폐의 시가 총액과 비교해볼 수 있습니다. 우리가 트로이 온스(try ounce) 당 가격을 1,500달러로 계산한다면, 금의 총 가치는 9조 달러가 됩니다. 이는 엄청난 것 같지만, 실제로는 축구장 크기만한 하나의 상자에 담을 수 있는 규모입니다.
이와 비교할 때, 비트코인 네트워크 시가 총액이 가장 컸던 때는 2017년 말 3천억 달러였으며, 이 글을 쓰는 현재는 1천 2백억 달러 부근에 머물고 있습니다.


스톡 투 플로우와 비트코인

비트코인의 작동 방식을 이해한다면, 비트코인에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을 적용하는 이유를 이해하는 건 어렵지 않습니다.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기본적으로 비트코인을 금이나 은처럼 희소한 것으로 취급합니다.
금과 은은 보통 가치를 저장하는 자원으로 분류됩니다. 이론적으로 해당 자원들은 상대적인 희소성과 낮은 공급량을 갖고 있기 때문에 가치를 장기간 보존해야 합니다. 무엇보다도, 단기간에 공급량을 급격히 늘리는 것이 무척 어렵습니다.
스톡 투 플로우 모델 지지자들에 따르면, 비트코인 또한 이와 유사한 자원입니다. 비트코인은 희소하며 상대적으로 생산 비용이 많이 들고, 최대 공급량이 2,100만 코인으로 한정되어 있습니다. 또한 비트코인의 공급은 프로토콜 레벨에 의해 결정되며, 이를 통해 공급량을 완벽히 예측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도한 비트코인 반감에 대해 들어보셨을 것인데, 이는 매 210,000블록마다(대략 4년마다) 시스템에 새롭게 공급되는 수량이 절반으로 줄어드는 것입니다.


전체 채굴 BTC(%)와 블록 보상(BTC).


해당 모델을 지지하는 이들에 따르면, 이러한 속성들이 모여 장기간 가치를 저장할 수 있는 무척 흥미로운 특징을 가진 희소한 디지털 자산이 하나 만들어 집니다. 또한 이들은 스톡 투 플로우와 가격에 통계적으로 중요한 상관관계가 존재한다고 주장합니다. 해당 모델의 예측에 따르면,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이 지속적으로 줄어듬에 따라 시간이 지날수록 비트코인의 가격은 급격히 상승해야 합니다.

다른 이들 중에서도, 일반적으로 PlanB가 자신의 아티클 Modeling Bitcoin’s Value with Scarcity에서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을 비트코인에 적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비트코인의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얼마인가요?

비트코인의 현재 공급량은 대략 1,800만 비트코인이며, 연간 대략 70만 개가 새롭게 공급됩니다. 이 글을 작성하는 시점, 비트코인의 스톡 투 플로우 비율은 25 정도입니다. 2020년 5월의 반감 이후, 해당 비율은 최소 50대 이상으로 높아질 것입니다.
아래의 그림을 통해 비트코인의 365일 이동 평균의 스톡 투 플로우 모델과 가격의 역사적인 상관관계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또한 세로 축에는 비트코인 반감 날짜가 표시되어 있습니다.


비트코인 스톡 투 플로우 모델. 출처: LookIntoBitcoin.com




암호화폐 거래를 생각 중이신가요? 바이낸스에서 비트코인을 구매하세요!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의 한계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희소성을 측정하는 흥미로운 모델이지만, 모든 것을 설명하지는 못합니다. 스톡 투 플로우는 해당 모델이 측정하는 희소성이 가치 변화를 이끌어야 한다는 가정에 기초합니다. 스톡 투 플로우에 대한 비판에 따르면, 해당 모델은 비트코인이 공급의 희소성 이외의 다른 실제적 특징을 갖지 못한다면 실패하게 됩니다.

금의 희소성과 예측 가능한 공급량, 세계적 유동성은 평가 절하되는 경향이 있는 명목 화폐에 비해 이를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가치 저장소가 되게 합니다.

해당 모델에 따르면, 비트코인의 변동성 또한 시간이 지나며 감소해야 합니다. 이는 코인메트릭스(Coinmetrics)의 과거 데이터를 통해 확인되었습니다.


 
180일간 비트코인 변동성의 200일 이동 평균. 출처: Coinmetrics.io


특정 자산의 가치는 변동성을 고려해야 합니다. 변동성이 어느 정도 예측 가능하다면, 스톡 투 플로우 가치 평가 모델을 더욱 신뢰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비트코인은 가격 움직임이 큰 것으로 악명이 높습니다.

거시적인 수준에서 변동성은 감소하고 있을 수 있지만, 비트코인 가격은 시작부터 자유 시장에서 결정되었습니다. 이는 비트코인의 가격이 공개적인 시장의 사용자, 트레이더, 투기자들에 의해 일반적으로 조절되어 왔음을 의미합니다. 이와 더불어 상대적으로 낮은 유동성 때문에, 비트코인은 다른 자산에 비해 급격한 변동성을 보일 수 있습니다.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이러한 부분은 설명하지 못합니다.
경제적 블랙 스완과 같은 다른 외부적인 요소들이 해당 모델을 위협할 수도 있습니다. 한 가지 알아둘 것은 지난 데이터에 기초하여 자산 가격을 예측하려는 모든 모델에 기본적으로 이러한 사항들이 적용된다는 것입니다. 블랙 스완 사건의 정의는 놀라운 일이라는 것인데, 역사적 데이터는 잘 알려지지 않은 사건을 설명할 수 없습니다.


마치며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현재 비축된 자원과 생산율의 상관관계를 측정합니다. 이는 보통 귀금속이나 다른 원자재에 적용되지만, 일부는 비트코인에도 이를 적용할 수 있다고 주장합니다.

이러한 관점에서 비트코인을 희소성 있는 디지털 자원으로 볼 수도 있습니다. 해당 분석 방법에 따르면, 비트코인의 희소성은 장기간 가치를 보존하는 자산이 되도록 해야 합니다.

그러나 모든 모델은 추측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만 강력하며, 스톡 투 플로우 모델은 비트코인의 모든 가치의 측면을 설명하지 못할 것입니다. 또한, 이 글을 작성하는 시점 비트코인은 겨우 10여 년이 넘게 존재해 왔을 뿐입니다. 누군가는 스톡 투 플로우 모델처럼 장기간의 가치 평가 모델이 신뢰할만한 정확성을 갖기 위해서는 보다 큰 일련의 데이터가 필요하다고 주장할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