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커다오와 다이(DAI) 설명
메이커다오와 다이(DAI) 설명
아티클

메이커다오와 다이(DAI) 설명

중급
Published Dec 4, 2020Updated Apr 27, 2021
6m

요약

스테이블코인은 참 좋습니다. 그렇지 않나요? 하룻밤 사이에 가격이 폭락할 위험없이 토큰을 보유할 수 있으니까요. 이는 보통 스테이블코인 기업이 각 토큰을 고정된 달러 금액으로 상환할 수 있다고 약속하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 여러분은 기업에 10달러를 지불하고, 10개의 토큰을 받습니다. 나중에 토큰을 다시 반환하면, 여러분의 자금을 회수할 수 있습니다.

이는 기본적으로 명목화폐를 블록체인으로 복사하는 것입니다. 만약, 우리가 신뢰가 필요한 중개자가 없는 동일한 시스템을 원한다면, 다이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다이를 직접 생성하기 위하여, 스마트 콘트랙트 내에 암호화폐를 동결할 수 있습니다. 암호화폐를 회수하려면 이자와 함께 다이를 반환하면 됩니다. 물론, 토큰 생성에 대해 신경쓰고 싶지 않다면 바이낸스 시장의 USDT/DAI 등에서 다이를 구매할 수 있습니다.

더 알아보고 싶으신가요? 계속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들어가며

스테이블코인은 기존 금융 시장과 초기 디지털 자산 시장의 중간지대로 부상했습니다. 명목 화폐의 가치를 모방하는 동시에, 암호화폐처럼 작동하는 이러한 블록체인 기반 토큰은 초기에는 트레이더가 자신의 수익을 “보관”하는 좋은 방법이었습니다.

현재까지 가장 많이 사용되는 스테이블코인은 명목화폐를 기반으로 하는 것들이었습니다. 이는 보통 USD에 의해 뒷받침됩니다. 발행 주체는 하나의 토큰이 발행될 때마다 커다란 금고(어딘가에 있을)에 1달러를 보관하는 방법으로 가치를 보존합니다. 즉, 각 토큰은 1달러에 해당하며 언제나 이를 현금으로 교환할 수 있습니다. 가장 인기있는 스테이블코인은 USDT, USDC, BUSD, PAX입니다.

이번 아티클에서 우리는 메이커(Maker) 또는 메이커다오(MakerDAO)라 하는 프로토콜에 대해 살펴볼 것입니다. 혁신적인 이 스테이블코인 시스템은 암호화폐 담보라 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이는 앞서 언급한 발행 주체의 금고를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메이커다오란 무엇인가요?

메이커는 이더리움 기반 시스템으로 사용자는 미국 달러 가격을 근접하게 추적하는 다이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어떠한 주체도 이에 관여하지 않습니다. 그 대신, 참여자는 프로토콜 변경 사항에 투표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하는 거버넌스 토큰[메이커(MKR)]을 보유합니다. 이것이 바로 탈중앙 자치 조직 다오(DAO)의 이름의 유래와 연관되는 부분입니다. 프로토콜은 메이커 토큰을 보유하고 있는 분산화된 네트워크의 지분 보유자에 의해 운영됩니다.
탈중앙 생태계 내에서 스마트 콘트랙트게임 이론을 통해 다이는 비교적 안정적으로 가치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는 명목화폐에 기반하는 다른 스테블코인과 기능적으로 동일합니다. 여러분은 이를 친구나 가족에게 전송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상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하고, 이자 농사에 스테이킹할 수 있습니다.


다이는 왜 “암호화폐 담보화”를 진행하나요?

담보를 제공한다는 것은 대출을 조건으로 가치 있는 무언가를 동결하는 것입니다. 여러분이 대출을 상환하면(이자와 함께), 해당 물품을 돌려받게 됩니다. 전당포를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여러분은 귀금속(담보)을 건네주고 현금을 받습니다. 여러분은 특정 기간 내에 현금을 되돌려주고(약간의 수수료와 함께) 귀금속을 받아올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만약 현금을 돌려주지 않는다면, 전당포는 여러분의 귀금속을 팔아 손실금을 충당할 것입니다. 이처럼 담보는 전당포에게 안전망을 제공합니다. 여러분은 은행에도 동일한 원리가 적용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대출을 받기 위해 차나 집을 담보로 삼을 수 있습니다.

이와 유사하게 명목화폐 기반 스테이블코인은 명목화폐를 담보로 삼습니다. 사용자는 자신의 현금(담보)을 건네주고 토큰을 수령합니다. 사용자는 원하는 경우 해당 토큰을 발행자에게 돌려줄 수 있지만, 그렇지 않을 경우 발행자가 계속 현금을 갖고 있게 됩니다.

다이처럼 암호화폐를 담보로 하는 스테이블코인은 유사한 기능을 수행하지만, 암호화폐를 담보로 삼으며 발행자는 스마트 콘트랙트라는 차이점이 있습니다. 핵심은 콘트랙트가 Y 수량의 이더가 예치될 때마다 X 수량의 토큰을 발행하도록 하는 것입니다. 토큰이 반환되면 Z 수량의 이더가 반환됩니다.

메이커는 이와 조금 다릅니다.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초과 담보와 부채 담보부 포지션

여러분은 암호화폐 시장이 꽤나 변동성이 크다는 것을 알고 계실 것입니다. 비트코인, 이더, 기타 암호화폐의 가격은 빠르게 움직이곤 합니다. 여러분의 보유 자산은 잠자기 전에는 4천 달러였다가, 다음 날 눈을 뜨면 3천 달러가 되어 있을 수도 있습니다. 대출자에게 있어 이는 무척 큰 위험 부담입니다. 금으로 만든 장신구의 경우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가치를 유지할 것이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대출금을 갚지 못할 경우, 대출자는 간단히 여러분의 귀금속을 팔아 자금을 회수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400달러의 대출을 받았고(400달러 상당의 1 이더를 담보로 동결), 이더의 가격이 300달러로 하락한다면, 대출자에게는 불행일 것입니다. 이들은 더 많은 이더를 담보로 요청하거나, 이를 청산하고 100달러의 손실을 감수할 수도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메이커가 초과 담보 개념을 적용하는 이유입니다. 이는 중요하면서도 간단한 개념입니다. 차용자가 다이 스테이블코인을 생성하고자 할 경우, 이들은 자신이 받고자 하는 금액보다 더 많은 담보를 제공합니다. 이를 통해 가격이 하락하더라도 담보 가치가 보장될 수 있습니다.

실제로 사용자는 자신의 이더(또는 지원되는 자산)를 부채 담보부 포지션(Collateralized Debt Position, CDP) 내에 동결합니다. 이 글을 작성하는 시점 기준으로 사용자는 대출하고자 하는 다이 가치의 최소 150%에 해당하는 담보를 제공해야 합니다. 즉, 여러분이 400 다이를 생성하고자 한다면(각 다이는 1달러에 해당), 1.5배 가치에 해당하는 담보인 600 달러 상당의 이더를 제공해야 합니다.

사용자는 원하는 경우 더 많은 담보를 추가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대다수의 사용자들이 안전을 위해 그렇게 합니다. 담보 금액이 150% 미만으로 떨어지게 될 경우, 상당한 페널티 수수료가 발생합니다. 결국, 사용자는 다이를 이자(안정 수수료라고 함)와 함께 상환하지 못할 경우, 청산의 위험을 감수하게 됩니다.


다이는 어떻게 일정한 가치를 유지할까요?

1 다이 = 1 달러(그 이상 또는 이하)입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이는 결국 인센티브와 스마트 콘트랙트로 귀결됩니다. 다이가 연동된 가격 이하로 떨어지면 이자율이 상승하게 되고 시스템은 사용자가 자신의 부채 담보부 포지션을 종료하고 대출을 상환하도록 장려합니다. 상환된 금액은 소각되기 때문에 전체 다이 공급량이 감소합니다. 가격이 1달러를 초과할 경우, 반대의 상황이 진행됩니다. 이자율이 낮아짐에 따라 사용자는 부채 담보부 포지션을 개설하도록 장려됩니다. 이는 새로운 다이를 생성하며, 전체 공급량이 증가합니다.



다이 사용 예시

우리는 앞서 다이를 다른 스테이블코인과 같이 다른 암호화폐로 교환하거나, 무언가의 대금으로 지불하거나, 재미삼아 소각할 수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부채 담보부 포지션에 친숙하지 않더라도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다른 암호화폐와 마찬가지로 바이낸스와 같은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다이를 구매할 수 있습니다.
메이커다오는 가장 초기의 탈중앙 금융(DeFi) 프로토콜 중 하나였습니다. 결국, 다이는 탈중앙 스테이블코인이며, 탈중앙 금융은 "금융 시스템을 블록체인상에서 구축"하는 것입니다. 탈중앙 금융은 훨씬 복잡한 무엇이 아닙니다.
다이를 수용하는 상품과 서비스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다이를 사용하는 일부 탈중앙 금융 기반 탈중앙 애플리케이션을 이미 알고 계실 수도 있습니다. 풀투게더, 스시스왑 등 수많은 이자 농사 시스템에서 다이를 사용합니다.


마치며

다이는 미국 달러 가격을 밀접하게 추적하는 토큰을 생성하는 성공적인 실험을 통해 우수한 암호화폐 담보 스테이블코인이라는 것이 입증되었습니다. 시스템은 기존 디지털 통화(명목화폐를 담보로 삼지 않고)의 변동성을 최소화하고, 기존 금융 시스템을 탈피하여 자체 디지털 금융을 향해 나아가고자 합니다.

메이커, 다이, 스테이블코인에 대해 더 알아보고 싶으신가요? 아카데미 질문(Ask Academy)를 방문해 보시기 바랍니다. 커뮤니티 구성원들이 궁금증을 해결해 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