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자를 위한 증권형 토큰 설명
초보자를 위한 증권형 토큰 설명
아티클

초보자를 위한 증권형 토큰 설명

초급
Published Apr 20, 2020Updated Apr 29, 2021
6m

들어가며

증권형 토큰은 가치를 보유하고 있는 금융 상품으로 교환할 수 있는 것입니다. 정의에 따르면 오늘날 우리가 볼 수 있는 많은 상품들인 주식, 채권, 옵션 등이 증권으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법적인 측면에서 증권형 토큰의 정의는 상당히 제한적이게 되며, 이는 관할 사법 구역에 따라 달라집니다. 각국의 기준에 따라 증권에 해당하는 상품은 엄격한 관리 규제를 받게 됩니다.

이번 아티클에서 우리는 블록체인 기술이 증권형 토큰을 통해 오랜 세월 이어져 오고 있는 금융 시장을 어떻게 능률적으로 변화시키려 하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증권형 토큰이란 무엇인가요?

증권형 토큰은 블록체인상에서 발행된 토큰으로 외부 기업 또는 자산의 지분을 대표합니다. 회사나 정부 주체가 이를 발행할 수 있으며, 이는 현존하는 등가물(예를 들면, 주식, 채권 등)과 동일한 역할을 합니다.


증권형 토큰을 사용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일례로 한 기업이 토큰화된 형태로 투자자들에게 지분을 분배하고자 한다고 해보겠습니다. 해당 토큰은 지분 보유자에게 부여되는 투표권과 배당과 같은 이점을 동일하게 누릴 수 있도록 설계될 수 있습니다.

해당 접근법에는 많은 이점이 존재합니다. 암호화폐와 다른 형태의 토큰처럼, 증권형 토큰은 블록체인상의 이점들을 누립니다. 투명성, 신속한 체결, 다운타임 없음, 가분성이 이러한 특징에 포함됩니다.

투명성

참여자의 신원은 공개 원장상에서 제외되지만, 그 이외의 것들은 감사할 수 있습니다. 누구나 토큰을 관리하거나 발행과 보유 현황을 추적하는 스마트 콘트랙트를 자유롭게 살펴볼 수 있습니다.

신속한 체결

자산 전송할 때 이를 교환하거나 지불하는 일은 일종의 걸림돌 같은 것이었습니다. 거래는 거의 즉각적으로 이뤄질 수 있지만, 소유권을 이전하는 데는 보통 시간이 걸립니다. 블록체인에서는 이러한 과정이 자동으로 처리되며 몇 분 내에 완료될 수 있습니다.

업타임

기존 금융 시장의 개장 시간은 다소 제한적입니다. 이는 한 주에 정해진 날에만 한정적으로 개방되며, 주말에는 문을 닫습니다. 반면, 디지털 자산 시장은 24시간 연중무휴입니다.

가분성

예술 작품, 부동산 또는 다른 고가의 자산들이 토큰화되면 투자자들은 토큰화되지 않았다면 접근할 수 없었을 자산에 접근할 수 있게 됩니다. 예를 들어, 5백만 달러에 해당하는 그림은 각 1천 달러의 가치를 갖는 5,000개의 조각으로 토큰화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접근성이 크게 높아지는 동시에, 보다 세분화된 수준의 투자가 가능합니다.

한 가지 알아둘 것은, 일부 증권형 토큰은 가분성에 한계가 존재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투표 또는 배당권이 주식으로 부여된 경우 해당 목적을 수행하기 위해 토큰을 분할하는 데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증권형 토큰 vs. 유틸리티 토큰 –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증권형 토큰과 유틸리티 토큰은 유사한 점이 많습니다. 엄밀히 말해, 이들의 작동 방식은 동일합니다. 스마트 콘트랙트를 통해 관리되며, 블록체인 주소를 통해 전송할 수 있고, 거래소나 피어-투-피어 트랜잭션을 통해 거래할 수 있습니다.
주된 차이점은 기반이 되는 경제적 조건과 규제입니다. 유틸리티 토큰은 초기 코인 공개(ICOs)초기 거래소 공개(IEOs)를 통해 발행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스타트업이나 잘 알려진 프로젝트들은 자신들의 생태계를 발전시키기 위한 자금을 모집할 수 있습니다.

참가자는 자금을 제공하고 해당 디지털 토큰을 수령하며, 이를 통해 프로젝트 네트워크에 참여(즉시 또는 미래에)할 수 있습니다. 해당 토큰을 통해 투표권을 부여받을 수도 있으며, 제품이나 서비스에 접근하기 위한 프로토콜에 특화된 통화로 사용될 수도 있습니다.

유틸리티 토큰은 본질적으로 가치를 갖고 있지 않습니다. 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성장하더라도, 투자자들은 기존의 증권처럼 이익의 일부를 받아낼 권리가 없습니다. 우리는 해당 토큰을 로열티 포인트에 비유할 수 있습니다. 토큰을 통해 상품을 구매(또는 판매)하는 데 사용할 수 있지만, 사업상의 지분을 분배받지는 않습니다.

따라서 해당 토큰의 가치는 보통 추측에 기반합니다. 많은 투자자들은 생태계가 성장함에 따라 가격이 진가를 발휘하게 될 것이라 기대합니다. 반면, 프로젝트가 실패한다면 보유자가 보호받을 수 있는 방법은 거의 없습니다.

증권형 토큰은 유틸리티 토큰과 유사한 방식으로 발행되지만, 이를 분배하는 과정을 증권형 토큰 공개(STO, Security Token Offering)라 합니다. 그러나 투자자의 관점에 볼 때 두 유형의 토큰은 상당히 다른 상품입니다.

두 토큰은 모두 블록체인상에서 발행되지만, 증권형 토큰은 여전히 증권입니다. 따라서 투자자를 보호하고, 사기 행위를 방지하기 위해 상당한 규제를 받습니다. 증권형 토큰 제공은 초기 코인 공개보다는 초기 기업 공개(IPO)와 유사합니다.

일반적으로 투자자가 증권형 토큰을 구매할 때, 이들은 보통주, 채권, 파생 상품을 구매하는 것입니다. 투자자의 토큰은 사실상 투자 계약 역할을 하며, 오프체인 자산의 소유권을 보장합니다.


토큰은 어떻게 증권이 되나요?

이처럼 블록체인 업계에는 보다 명확한 법적인 측면이 결여되어 있습니다. 전 세계의 규제 당국은 여전히 새로운 금융 기술들을 바쁘게 뒤좇아 가고 있습니다. 발행자가 유틸리티 토큰을 발행하는 줄 알았던 것이, 훗날 증권 거래 위원회(SEC)에서 증권으로 간주되기도 했습니다.

특정 거래 금액이 ‘투자 계약’인지 판단하는 가장 잘 알려진 판별법은 하위 테스트(Howey Test)일 것입니다. 간단히 말하자면, 이는 공동의 기업에 투자한 개인이 발기인(또는 제 3자의)의 대가로 이익을 기대하는지를 확인합니다.

해당 테스트는 블록체인 기술이 출현하기 상당히 오래전 미국 법정에서 진행되었습니다. 따라서 이를 무수히 많은 새로운 토큰에 적용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는 여전히 규제 당국이 디지털 자산을 분류하는 가장 잘 알려진 방법입니다.

사법 당국은 물론 다른 프레임워크를 도입할 것이지만, 대부분 비슷한 논리를 따릅니다.


증권형 토큰과 프로그래밍할 수 있는 금융

오늘날 시장의 크기를 고려할 때, 토큰화는 전통 금융 세계를 완전히 변화시킬 수 있습니다. 시장의 투자자와 기관은 온전히 디지털화된 방법으로 금융 상품에 접근하여 상당한 이익을 얻게될 것입니다.

중앙화된 데이터베이스 생태계는 수년간 상당한 문제를 일으켜 왔습니다. 기관들은 내부 시스템과 호환되지 않는 외부 데이터를 관리하기 위해 행정 처리 과정에 자원을 투자해야 합니다. 업계 표준이 없다면 부가적인 사업 비용이 추가되며, 합의에 상당한 지연이 발생합니다.

블록체인은 공동의 데이터베이스로 모든 사용자와 업체가 손쉽게 이와 상호작용할 수 있습니다. 기존에는 기관에서 처리되었던 기능들을 이제는 다른 업계에서 사용하는 원장에 위탁할 수 있습니다. 토큰화된 증권을 상호 운용 가능한 네트워크와 연결하여 신속한 지불을 가능하게 하고, 세계적 호환성을 확보할 수 있습니다.

이후로는 시간이 소요되는 작업들을 자동으로 처리할 수 있습니다. KYC/AML 준수와 특정 시간 동안 안전하게 투자금을 보관하는 일과 더불어 블록체인상에 작동하는 코드를 통해 처리할 수 있는 다양한 여러 기능들을 말입니다.
해당 주제에 대해 더 알아보고 싶으시다면, 블록체인 기술은 은행 업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요?를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마치며

증권형 토큰은 금융 업계의 합리적인 발전 과정으로 보입니다. 증권형 토큰은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하지만, 암호화폐나 다른 토큰보다도 기존의 증권에 훨씬 가깝습니다.
그러나 규제적 측면에서 처리해야 할 일들이 남아 있습니다. 전 세계로 손쉽게 전송될 수 있는 자산에 대해, 규제 당국은 이를 발행하고 유통하는 것에 대한 효과적인 규제안을 마련해야만 합니다. 일부는 이 또한 특정 규칙을 코드화한 스마트 콘트랙트를 통해 자동화될 수 있다고 추측하기도 합니다. 레이븐코인(Ravencoin), 리퀴드(Liquid), 폴리매스(Polymath)에서는 이미 증권형 토큰을 발행할 수 있습니다.

증권형 토큰은 성과를 달성할 것으로 보이며, 금융 기관을 운영하는 것이 무척 간소화될 수 있습니다. 블록체인 기반 토큰이 기존 상품을 대체하게 되면 이는 지난 유산들과 암호화폐 시장을 훌륭하게 통합할 수도 있습니다.